말레이시아와 필리핀 정부는 이번주에 각 지역사회에 증가하는 COVID-19를 억제하기 위한 제재 조치를 연장했다.

Muhyiddin Yassin 말레이시아 총리는 2021년 6월 1일 시행된 전국적 봉쇄가 제한완화 날짜없이 다음 달로 연장 될 것이라고 일요일 발표했다. 대신, Muhyiddin총리는 일일환자 수가 4,000명 이하로 떨어지고 백신 접종과 입원률이 목표치에 도달할 때까지 봉쇄를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말레이시아는 월요일에 5,218건의 새로운 사례를 보고했으며 7일 평균 5,464건을 기록했다.

말레이시아의 코로나 탈출 전락에 따라 7월 중순쯤 국가 예방 접종률이 10%(현재6.2%)에 도달하면 다음 단계까지 규제가 완화된다. 하루 2,000건 이하로 떨어지면 8월 말로 부분적인 경제 재개방이 예상된다.

이전에 Inside Asian Gaming에 의해 보도된 바와 같이, Resorts World Genting은 6월 1일에 운영을 중단한 후에도 여전히 문을 닫은 상태이다.

Rodrigo Duterte 필리핀 대통령은 월요일 메트로 마닐라 등 수도권에 대한 지역사회검역제한을 15일까지 연장했다.

GCQ 분류는 마닐라의 통합 리조트에 있는 카지노는 초대손님은 허영되지만 일반인에게 공개되지 않고 일부 호텔은 정부로부터 5월 말 전면 가동 허가를 받았다. 전국 수도권 내 호텔 13곳은 시티오브드림마닐라, 오카다마닐라, 리조트월드마닐라, 솔레어리조트앤카지노 등 마닐라 IR 4곳의 호텔 등 모두 5월 말부터 호텔 규제를 완화했다.

필리핀은 2021년 4월 2일 15,298건으로 최고치를 기록한 이후 환자 수가 크게 줄었지만 월요일에는 5,596명의 신규확진자를 보고했고 일주일 평균 5,621명을 기록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