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하여 마카오 관광에 타격! 카지노 매출 하락!

 

구정은 아시아에서 가장 큰 명절 중 하나이다. 이 시기는 마카오 도박산업에 큰 영향을 준다.

그러나 이번에 치명적인 코로나바이러스가 중국에서 발생되면서 가장 매출이 많은 시기에 치명타를 맞이하게 되었다.

지난 일요일 중국인 관광객 80%가 줄었으며 이 날은 중국 춘절의 3번째 날이였다. 여행객들이 2018년 명절에 비하여 66%가 줄었다고 한다.

최근 마카오 카지노 역사상 가장 비극적인 연도로 간주 될 수 있다. 2019년 카지노는 364.7억 달러 매출을 기록하였으며 이는 2018년에 비하여 3.4%가 하락한 수치이다. 2015년 이래로 매출하락은 계속 되어 지고 있다.

마카오의 주요 산업은 관광과 도박산업이다. Bloomberg에 따르면 지역 정부 예산의 80%가 카지노 수익에 따른 세금에서 나온다고 한다.

설상가상으로 마카오의 Ho lat Seng은 목요일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질병이 통제되기 전까지는 모든 카지노를 일시적으로 폐쇄하는 것을 배제할 수 없다고 말했다.

기업들이 문을 닫는 것은 이상한 일이 아닐 것이다. 정부에서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하여 노력하는 동안 맥도날드와 스타벅스는 일시적으로 영업을 중지 하였다.

현재까지 80명의 사망자와 2,700명의 확진자들이 중국에서 발생하고 있다. 이 수는 계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바이러스 발생 이후로 많은 카지노의 주가가 하락하였으며 Wynn Resorts는 11% 하락하였고 Wynn Macau Ltd. 는 13%, Sands China Ltd는 8% 하락하였다.

 

error: SSS POKER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