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5월 16일부터 코로나 이전 상태로 복귀

 

5월 16일 월요일부터 국내 카지노 리조트 강원랜드(사진)가 게임 고객들이 언제든지 구내에서 게임을 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는 측면에서 팬데민 이전의 수용 능력으로 돌아간다.

50%만 수용했던것과 다르게 운영 시간 중 어느 특정 시점에든 최대 6,000명의 사람들이 게임 시설에 들어갈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리조트 홍보업체인 강원랜드사의 대변인은 GGRAsia에 말했다.

이 시설은 현재 국내에서 유일하게 내국인이 방문할 수 있는 게임 리조트이다.

2월 현재 강원랜드는 161개의 테이블 게임과 169개의 슬롯머신을 운영하고 있으며, 경영진이 비디오 룰렛과 비디오 바카라 등 “비디오 게임”이라고 지칭한 1,191대를 포함한 기타 게임 인벤토리를 운영하고 있다. 경영진이 GGRAsia에 제공한 업데이트에 따르면, 현재 리조트에는 174개의 테이블 게임이 운영되고 있다.

지난 4월 18일 강원랜드는 매일 오전 10시에 문을 열고 다음날 오전 6시에 문을 닫는 등 펜데믹 이전 상태로 운영시간을 복원할 수 있었다.

강원랜드는 3월 31일까지 3개월 동안 분기 순손실이 58억5000만원(460만달러)으로 지난해 4분기(110억원) 순손실 규모가 축소됐다고 수요일 밝혔다.

 

error: SSS POKER 문의